기사 메일전송
의협, 식약처에 강력 대응 예고…강윤희 심사위원 중징계 결정에 - “강 위원 징계결정 즉각 철회하고, 의료계 요구 적극 수렴해야”
  • 기사등록 2019-09-20 01:17:47
기사수정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가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에 강력 대응을 예고했다.  

식약처는 전문성 강화와 의사 심사위원 대폭 충원을 공개적으로 요구한 의사 출신 강윤희 심사위원에 대해 직무규정을 위반했다는 이유로 정직 3개월의 중징계를 내렸다.

의협 최대집 회장은 지난 9일 국회 앞 1인 시위 중인 강 위원을 지지 방문하고 식약처에 강 위원에 대한 징계검토를 즉각 중지할 것과 식약처 기능 재정비 및 의사인력 확충을 촉구한 바 있다.

이러한 의협의 요구에도 이번에 식약처가 강 위원을 중징계 처분함에 따라 의협은 제68차 상임이사회(’19.09.18)에서 논의를 통해 식약처 전문위원회 등 참여 의사 전면 철수 및 향후 식약처 관련 위원회 불참을 의결하고, 각 산하단체에도 관련 현황 파악 및 의협의 결정에 동참해줄 것을 협조 요청하는 등 강력 대응해나가기로 했다.


실제 의협은 지난 19일 성명서를 통해 “식약처의 후안무치하고 적반하장 격인 조치에 대해 강력한 유감의 뜻을 밝힌다”며, “식약처가 스스로 잘못을 인정하고 강윤희 심사위원에 대한 부당한 징계를 철회할 때까지 의협 전 회원에게 식약처의 각종 전문위원회에서 철수할 것과 참여 요청에 대해 거부할 것을 권고하고 전 의료계 차원에서 향후 식약처의 어떠한 요청에도 협조하지 않을 것임을 선언한다”고 밝혔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2479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이필수 후보, 제41대 대한의사협회 회장 당선…52.54% 득표로 승리
  •  기사 이미지 “적극적인 소통과 공감 얻는 회무추진으로 사랑과 신뢰받는 한의약 만들 것”
  •  기사 이미지 대한대학병원협의회 발족…초대 회장, 김연수 서울대병원장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아스트라제네카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위드헬스케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