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다이어트 속 갑자기 찾아온 무릎 통증‘슬개골 연골연화증’유발 의심 - 하이힐 신고 무리한 계단오르기 등 무릎관절 많이 사용시 통증 악화 - 허벅지 근력 증가 통증개선에 도움
  • 기사등록 2018-07-30 20:03:31
기사수정

최근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들은 물론 갑자기 무릎 통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발생하고 있다.


일반적으로 계단을 오르는 등 무릎관절을 많이 사용할 경우 통증이 발생하지만 쉬면 괜찮아져 일상적인 생활을 이어간다. 하지만 무릎 통증이 점점 심해져 병원을 찾게 되면 ‘슬개골 연골연화증’을 진단받게 된다.


슬개골 연골연화증은 무릎 뼈의 관절 연골이 단단해야 정상인데 부드러워지고 약해져 발생하는 질환이다.


건국대병원 정형외과 김진구 교수는 “초기에는 연골이 말랑말랑해지는 것에서 그치지만 계속 방치하면 연골이 부풀어 오르다 마치 게살처럼 뜯어지기 시작한다”며, “드물지만 일부는 연골 상태가 나빠지면서 관절염으로 진행되는 경우도 있다”고 설명했다.


슬개골 연골이 약해지는 원인은 슬개골이 제자리에서 벗어나거나, 골절로 관절면이 어긋난 상태로 그대로 치유되거나, 무릎 전방 부위를 강하게 부딪쳐 연골이 손상됐을 때 등이다.


많은 경우 특별한 외상이 없이도 슬개골 연골이 약해질 수 있다. 오랫동안 무릎관절을 고정해 사용하지 않아 대퇴사두근이 약화되거나 근육 간의 불균형으로 발생할 수 있으며, 슬개대퇴관절의 구조적 이상이 있는 것도 원인이 된다.


그 외에도 무릎 뼈가 올라간 고위증, 반월상연골판 손상으로 무릎 뼈 움직임과 안전성에 이상, 슬개대퇴관절에 반복적으로 무리한 힘이 가해진 경우 등의 원인이 있다.


증상은 주로 무릎 전방에 통증이 나타나고 계단 오르기나 앉았다 일어나는 등 무릎관절을 많이 사용하는 동작을 할 때 악화된다. 장시간 같은 자세로 앉아있는 경우도 슬개대퇴관절에 압박이 가해져 통증을 호소하기도 한다.


김진구 교수는 “슬개골 연골연화증은 젊은 여성에게서 발병률이 높다”며, “여성이 과도한 다이어트를 하거나 근육량이 남성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어서다”고 설명했다.
이어 “굽 높은 구두를 자주 신는 것도 영향이 있다”며 “굽 높은 구두를 신으면 무게 중심이 앞쪽으로 쏠려 발바닥 전체로 체중이 고르게 분산되지 못해 무릎 앞쪽인 슬개골로 압박과 부담이 집중되기 때문이다”고 덧붙였다.


증상이 심하지 않은 경우에는 보존적 치료가 가능하다. 슬개대퇴관절에 압박을 주는 자세나 활동을 피하는 것이 좋다. 장기적으로는 허벅지, 그 중에서도 대퇴사두근의 근력을 증가시키면 통증 완화에 도움이 된다. 물리치료나 진통 소염제 등의 약물 요법도 있다.


증상이 심한 경우는 관절 내 스테로이드나 하이알루론산 주사 치료 등을 시행할 수 있으나 효과에 대한 논란이 많다. 관절경적 수술로 슬개골의 외측을 압박하는 외측 지지대의 압력을 줄이는 외측 지지대 유리술과 손상된 연골을 치료하는 연골 성형술 등 수술적 치료방법도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2678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부산대, 전남대, 전북대, 충남대병원 등 4개 병원 10일부터 간접고용 노동자들 무기한 파업
  •  기사 이미지 병원과 지역 단체들과 업무협약 통해 건강증진 향상 추진
  •  기사 이미지 기부로 따스해지는 겨울1…유치원 학부모부터 방탄소년단 진 갤러리까지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대한간학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