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18.0
    원주 구름많음

‘수능 D-100’, 수험생 건강관리 ①

수험생에게 필요한 건 신뢰와 공감

김지원기자 입력 2017-08-10 00:39:12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명재상 류성룡을 괴롭힌 뜻밖의 질환, 치질[다음기사보기]유방암, 정기 검진이 조기 발견 핵심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수능과 같은 큰 시험을 앞둔 시기에서 우울증은 의욕과 집중력을 저하시켜 능력발휘에 지장을 줄 수 있다는 점에서 중요하다.

특히 고3 수험생 자녀를 둔 부모는 수능을 100일 앞둔 현 시점에서 자녀의 마음 건강에 신경써야 한다.

우울증은 ▲우울감과 무기력함 ▲수면장애 ▲집중력 저하 ▲무가치감 ▲불안 등의 증상을 동반한다. 이는 수험생이 가장 피해야 하는 적으로 치열한 경쟁과 승자만이 살아남는 입시풍토에 수험생의 정신건강은 위협 받는다.

우울증은 환자가 증상을 직접 말하지 않는 경우가 많다. 중요한 점은 주변에서 증상을 알아차리는 것이다. ‘무턱대고 괜찮겠지’라는 믿음보다 ‘자녀가 잠은 잘 자는지’ ‘식사는 잘 하는지’ 등 기본적인 생활리듬부터 챙겨야 한다.

이외에도 자녀가 이유 없는 두통과 소화불량, 근육통, 답답함 등의 그 전에 없던 증상을 호소하면 아이의 마음에 귀 기울여보는 자세가 필요하다.

◆함께하고 있다는 신뢰와 공감, 대화가 우선시 되어야
경희대학교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백종우 교수는 “고3 수험생에게 가장 좋은 처방은 오랜 사랑이 기반된 신뢰와 공감”이라며 “평생을 지켜봐온 부모만이 알 수 있고 할 수 있는 말 한마디가 입시 스트레스에 놓인 자녀에게 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또 “부모가 자녀에게 ‘잘하고 있지? 믿는다.’ 등의 부담을 줄 수 있는 질문보다는 ‘잘하고 있어~. 많이 힘들지?’ 등 신뢰와 공감을 개방형 질문으로 풀어나가는 것이 도움이 된다”라고 덧붙였다.

대화가 중요하다는 사실에 “아들, 딸 이야기 좀 해” 식의 갑작스럽고 강압적인 대화는 자녀에게 오히려 부담감을 유발할 수 있다.

아이가 대화하고 싶은 타이밍인지 확인하고 공감이 우선되어야한다. 자녀가 겪고 있는 어려움을 이해하고 가벼운 대화를 시작으로 모든 과정과 결과에서 ‘혼자’가 아닌 ‘함께’ 라는 마음을 전달해야 한다. 부모가 겪었던 입시 상황에 대한 경험을 공유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우울증, 셀프 체크하기
다음 9가지 증상 중에서 5가지 이상의 증상이 2주 이상 지속되며, 일상생활에 심각하게 지장을 받을 경우 우울증을 의심할 수 있다.
- 매일 지속되는 우울한 기분
- 흥미나 즐거움 저하
- 식욕부진이나 체중감소 혹은 식욕증가나 체중증가
- 불면이나 수면과다
- 정신운동성 초조나 지체
- 피로감이나 기력상실
- 가치감 상실이나 지나친 죄책감
- 사고력 및 집중력 저하, 우유부단함
- 반복되는 죽음에 대한 생각, 자살사고, 자살기도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명재상 류성룡을 괴롭힌 뜻밖의 질환, 치질[다음기사보기]유방암, 정기 검진이 조기 발견 핵심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upuDTq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