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한종양내과학회, ‘미션·비전2032·핵심가치’ 선포 - “암 치료와 연구를 통해 환자와 사회를 돌본다”
  • 기사등록 2022-05-25 07:37:30
기사수정

대한종양내과학회(KSMO, Korean Society of Medical Oncology, 이사장 김태원)이 지난 20일 롯데호텔서울(소공동)에서 개최한 제20차 정기심포지엄 및 총회에서 ‘미션·비전2032·핵심가치’를 선포했다. 


이번에 발표한 미션은 ‘암 치료와 연구를 통해 환자와 사회를 돌본다’이다. 

비전은 2032년까지 ‘암 치료와 연구의 세계적 선도 학회’를 이루자이다. 


김태원(서울아산병원 암병원장)이사장은 “학회원분들의 적극적인 노력 덕분에 대한종양내과학회가 15년이라는 짧은 시간에 암 치료의 대표적인 전문 학술 단체로 자리 매김을 했다”며, “현 시점에서 한 단계 더 발전하기 위해서는 학회의 분명한 미션과 비전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에 발표하는 미션/비전은 기획위원회 위원, 전임 학회 임원, 학회의 미래를 책임질 젊은 회원들의 의견을 받아서 수립한 것이다”며, “디딤돌 삼아서 본 학회가 종양학을 선도하는 세계적인 학회로 도약할 수 있도록 회원 여러분의 참여와 응원을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대한종양내과학회 김동완(서울대학교의과대학 종양내과 교수) 기획위원장은 미션 및 비전 발표와 함께 ‘최고, 협력, 혁신, 신뢰’라는 4가지 핵심가치와 6가지 전략목표(교육시스템 개발, 임상시험 및 중개연구, 다학제진료 주도, 대국민 홍보, 보건의료 정책개발, 국제학회 협력)도 소개했다.


한편 이번 심포지엄은 종양학과 다학제 관련 내용의 23개 세션 53개 발표가 진행됐으며 종양학, 다학제 의료 관련 의사, 간호사 등 약 600명의 전문가가 현장과 온라인으로 참석했다.

대한종양내과학회는 종양내과학을 대표하는 학회로, 암 치료 및 관련된 다양한 지식을 증진하고 발전시키며 종양학 및 관련분야 전문가들의 교류와 협력을 지원하는 것을 목적으로 지난 2005년 11월 26일 창립됐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49783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한고혈압학회, 2022 새 고혈압 진료 지침 발표…기존 지침과 주요 차이점은?
  •  기사 이미지 소아 심장 수술 시스템 붕괴 시작…흉부외과 전문의 절반이상 번 아웃 호소
  •  기사 이미지 대한초음파의학회 제 53차 학술대회 개최…22개국 1,300명 이상 참석
대한골대사학회
대한두경부외과학회
대한비만연구의사회
위드헬스케어
캐논메디칼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