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식약처 ‘스마트 해썹 관리모델 개발사업’ 추진…지능형 식품안전 시스템 기반 마련 - 표준 스마트센서 개발 등
  • 기사등록 2022-05-20 08:40:05
기사수정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가 ‘IoT 기반 HACCP 관리모델 개발’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연구는 식약처가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엑스코어시스템, 한경대학교와 2022년~2024년에 걸쳐 공동으로 진행한다. 


주요 연구 내용은 ▲식품제조 설비에서 생성되는 데이터(시간, 온도 등)를 디지털화 할 수 있는 표준화된 스마트센서 개발 ▲식품제조 설비와 스마트센서 간 데이터 연동‧수집 프로그램 개발 ▲수집된 데이터를 활용한 지능형 분석 서비스 개발 등이다.


식약처는 가열공정 등 15개 중요관리점에 대해 표준화된 스마트센서를 2022년부터 순차적으로 개발할 예정이며, 한계기준 이탈의 선제적 예측 등 업체 맞춤형 식품안전관리가 가능하도록 지능형 분석 서비스를 개발할 예정이다.


2024년에 개발 사업 추진이 완료되면 중소 규모의 제조‧가공업체를 대상으로 스마트 해썹 적용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배포한다는 계획이다.


식약처는 이번에 개발을 추진하는 관리모델이 중소 규모의 식품‧축산물 제조‧가공업체에서 스마트 해썹을 적용하는데 도움을 주고, 스마트 해썹의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제도가 활성화되면 생산공정이 효율화되고, 작업자 부주의로 인한 데이터 위‧변조가 방지되는 등 해썹 관리의 실효성이 높아지고, 식품안전관리 수준도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식약처 식품안전정책국 식품안전인증과는 “앞으로도 스마트 해썹을 확산‧보급하는 등 해썹 관리의 내실화와 효율화를 이루어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먹거리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식약처는 해썹 의무적용업체 중 올해 스마트 해썹을 등록한 소규모 업체를 대상으로 스마트 해썹 등록 시 소요되는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신청을 원하는 업체는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스마트운영팀 : 043-928-0154)에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4970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6월 제약사 이모저모]한국오가논, 한국얀센, 한국다케다제약, 유틸렉스, GC녹십자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5월 의료기기 이모저모⑲]딥노이드, 셀바스AI, 지씨씨엘, 한국오므론헬스케어, 한국알콘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6월 8일 병원계 이모저모③]세브란스, 분당차, 일산백, 전북대병원 등 소식
위드헬스케어
한국화이자제약
한국얀센
한국MSD 202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