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코로나19 신규확진자 급증…의협 “정부 제안 코로나19 진료의원 운영 적극 참여” - 운영하면서 정부와 협의 통해 개선 추진
  • 기사등록 2022-01-27 23:28:00
기사수정

오미크론 변이가 우세종이 된 이후 확진자 수가 연일 최고치를 기록하면서 의료현장에 비상이 걸렸다. 

이에 대한의사협회는 27일 기자회견을 통해 정부가 제안한 코로나19 진료의원 운영방안에 적극 참여한다고 밝혔다.

의협은 “현재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서는 특단의 대책이 필요한만큼 현 의료체계 방식을 전환해 지역사회 의료기관 중심으로 대응체계를 전환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오미크론 확산을 극복하고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기 위하여 지역사회 의원이 코로나19 증상과 다른 질환을 같이 보유한 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안전한 진료환경 조성하는 것을 목적으로 이같이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를 통해 호흡기 환자에 대한 의사의 전문적인 판단을 바탕으로 코로나19에 대한 검사, 검사 이후 재택치료 및 환자배정 등 진찰‧검사‧재택치료를 연계해 통합관리 하고 각 의원급 의료기관별 연계 및 관리를 해 나간다는 것이다.

(표)검체채취 장소에 따른 검사·진료 절차(양성인 경우)

의협이 발표한 바에 따르면 코로나19 진료의원은 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RAT), PCR 검사, 재택치료 등을 수행하는 방식으로 운영이 될 예정이다.

코로나19 진료의원 운영은 16개 시도의사회가 중심이 되어 참여를 원하는 회원들의 신청을 받아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다만 현재 운영방안이 완벽한 것은 아니기 때문에 운영해 나가면서 보완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는 정부와의 협의를 통해 개선을 해 나간다는 것이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4756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6월 제약사 이모저모]한국오가논, 한국얀센, 한국다케다제약, 유틸렉스, GC녹십자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5월 의료기기 이모저모⑲]딥노이드, 셀바스AI, 지씨씨엘, 한국오므론헬스케어, 한국알콘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6월 8일 병원계 이모저모③]세브란스, 분당차, 일산백, 전북대병원 등 소식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아스트라제네카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위드헬스케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