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즉석조리식품 국내 시장 규모 증가…성장하는 주요 이유는? - 2021 가공식품 세분시장 현황 보고서(즉석조리식품) 발간
  • 기사등록 2022-01-23 22:59:17
기사수정

2020년 출하액 기준 즉석조리식품의 국내 시장 규모는 2조 118억 원으로 전년 대비 18.7%, 2016년 대비 145.3% 증가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즉석조리식품에 대해 발간한 2021년 세분시장 보고서에 따르면 이같이 나타났다. 

즉석조리식품 시장 규모가 꾸준히 성장하는 이유에 대해 편의점 확대, 품질향상, 코로나19로 인한 집밥 수요 증가, 가정 내 에어프라이어 보급률 증가 등의 영향으로 분석됐다.


◆즉석밥 최다 구입 등 

즉석조리식품의 소비 경향 및 시장 전망 등을 파악하기 위해 온라인 소비자 조사[최근 3개월 내 즉석조리식품 구입 경험이 있는 20~69세 소비자 500명 대상(2021.10.)]를 실시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대다수가 즉석밥(82.8%), 카레/짜장/덮밥소스류(77.4%), 국/탕 찌개류(75.6%)를 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간편조리세트(밀키트)도 63.6%의 높은 구입 경험률을 보이고 있다. 


◆간편조리세트(밀키트) 구입 증가 등 

코로나19 이전과 비교해 구입이 증가했다고 인식하고 있는 즉석조리식품은 간편조리세트(밀키트)(66.0%), 국/탕/찌개류(54.2%), 즉석밥(42.5%) 순으로 나타났다. 

최근 집밥 수요 증가, 맞벌이‧1인 가구 증가, 간편하게 끼니를 해결하려는 경향 등 복합적인 이유로 간편조리세트(밀키트) 시장이 성장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 끼 식사 대용 가능한 제품 선호도 높아 

소비자가 선호하는 즉석조리식품으로는 한 끼 식사 대용이 가능한 제품(24.8%)이 가장 높았다. 이어 좋은 맛, 높은 품질의 제품(22.8%), 전국 맛집/유명 음식점 포장 제품(20.2%) 순으로 나타났다. 

소비자들은 즉석조리식품을 식사 대용으로 인식하고 있으며, 한 끼를 먹더라도 맛있는 음식을 즐기려는 욕구가 강한 경향을 보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즉석조리식품 수출액 및 수출물량도 증가 

2020년 즉석조리식품 수출액은 3,493만 달러로 전년 대비 35.1%, 2016년 대비 323.1% 증가했다.

수출물량도 1만 3,563톤으로 전년 대비 20.0%, 2016년 대비 390.7% 증가했다. 

특히 즉석조리식품의 대표 식품인 즉석밥(2020년 수출액 전년 대비 53.3% 증가)과 떡볶이(56.7% 증가)의 수출 성장이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떡볶이 수출 증가 추세 

최근 해외 시장에서 온라인 영상 콘텐츠를 통한 한국 음식문화의 노출이 증가하고 있고, 사회관계망서비스에서 먹방 영상이 인기를 끌며 직접 먹어보려는 사람이 늘어난 영향인 것으로 보인다. 

특히 떡볶이는 세계적 인기의 케이팝 그룹을 통해 소개되며 수출 증가 추세를 이어나가고 있다. 


한편 즉석조리식품이란 동‧식물성 원료를 식품이나 식품첨가물을 가하여 제조‧가공한 것으로 단순 가열 등의 조리과정을 거치거나 이와 동등한 방법을 거쳐 섭취할 수 있는 식품으로 이번 보고서에는 간편조리세트(밀키트)까지 포함하고 있다. 

농식품부는 식품업계에 가치 있는 시장정보를 제공함으로써 경쟁력을 강화하고, 식품산업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도모하고자 2010년부터 매년 가공식품 세분시장 현황조사를 추진해오고 있다.

이번 보고서에는 즉석조리식품의 생산 및 출하, 수출, 유통 및 판매 현황, 국내외 시장 동향 및 전망, 소비 경향 등에 대한 정보를 담고 있다.

즉석조리식품 생산 및 유통‧판매 현황, 소비 특성 등에 대한 정보는 (식품산업통계정보 누리집)에 게재된 ‘2021 가공식품 세분시장 현황(즉석조리식품)’을 통해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47486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4월 3주 의료기기 이모저모⑭]GE헬스케어, 마크로젠, 뷰노, 강스템바이오텍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제약사이모저모]메디톡스, 한국오가논, 한국다케다제약, 자생바이오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5월 제약사 이모저모]동아쏘시오홀딩스, 레졸루트, 비아트리스, 유틸렉스, 한미약품 등 소식
위드헬스케어
한국화이자제약
한국얀센
한국MSD 202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