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원격협진시스템 인증제 시범사업 추진 외…“현장 목소리 적극 반영” - 보건의료발전협의체 제26차 회의
  • 기사등록 2021-12-30 23:31:05
기사수정

원격협진시스템 인증제 시범사업과 의료광고 자율심의기준 관련 내용 등이 논의됐다.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는 지난 12월 29일 오후 3시 30분 서울 달개비(서울 중구 소재)에서 의약단체들과 이같은 내용들을 주제로 ‘보건의료발전협의체’ 제26차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에 논의된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원격협진시스템 인증제 시범사업 추진 방안
▲의약단체

의약단체는 원격협진시스템 인증을 위한 설치 및 유지·관리비용이 과다하게 들 경우 원격협진이 필요한 의료기관도 비용 문제로 적극적인 참여가 어려울 수 있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또 각 의료기관에 설치된 원격협진시스템이 호환되지 않는 경우 그 취지에도 불구하고 원격협진이 활성화되기 어려울 수 있으므로 시범사업 운영 과정에서 시스템 간 호환성을 충분히 고려해야 한다는 의견을 개진했다.
▲보건복지부
보건복지부는 그간 시범사업을 하면서 원격협진의 필요성과 유용성에 대한 의료진의 공감대가 높았다.
원격협진이 국민의 건강권을 실현하기 위한 수단이 될 것이므로,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하여 시범사업을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의료광고 자율심의기준 관련 검토
▲의약단체

의약단체는 의료광고를 자율적으로 심의, 제한하는 것은 의료기관 간 지나친 가격경쟁을 방지하고 부적절하거나 과장된 광고로 인한 소비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것으로 심의기준을 완화하기 위해서는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개진했다.
▲보건복지부
보건복지부는 “법적 근거에 기반한 자율심의기준 운영이 필요하다는 취지이므로 합리적인 규제운영을 위한 법적·제도적 개선방안 등을 별도 협의체 운영을 통해 마련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동절기 혈액수급 안정화 협조사항

▲대한병원협회, 대한의사협회 
대한병원협회는 “혈액수급 관리를 위해서는 수혈을 줄일 수 있는 수술법, 대체요법 등을 개발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대한의사협회는 “현재 시행중인 비상혈액수급대책반, 수혈관리위원회 등을 적정하게 운영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의견을 개진했다.
▲대한간호협회, 대한한의사협회
대한간호협회는 “개인헌혈, 단체헌혈을 장려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 마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대한한의사협회는 “헌혈을 위한 문진표 상 부항, 침 등의 제한기준을 검토해달라”는 의견을 개진했다.

▲보건복지부
보건복지부는 “혈액수급관리는 국민의 건강권을 보장하기 위한 것이므로, 혈액수급상황이 악화되지 않도록 의료계가 제시한 의견을 충분히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복지부 이창준 보건의료정책관은 “의료계의 다양한 의견을 면밀히 검토하여 국민의 건강권을 보장하기 위한 합리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며, “보건의료 중장기 정책방향을 모색하는 과정에서도 의료계 등과 충분히 소통하여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합리적인 중장기 보건의료 발전 로드맵을 마련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회의는 보건복지부 이창준 보건의료정책관, 고형우 보건의료정책과장, 정연희 의료정보정책과장, 백경순 혈액장기정책과장, 유정민 보건의료혁신TF팀장이 참석했다.
의약단체는 대한의사협회 이상운 부회장, 대한병원협회 송재찬 부회장, 대한치과의사협회 홍수연 부회장, 대한한의사협회 이진호 부회장,  대한간호협회 곽월희 부회장이 참석했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4704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6월 제약사 이모저모]한국오가논, 한국얀센, 한국다케다제약, 유틸렉스, GC녹십자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5월 의료기기 이모저모⑲]딥노이드, 셀바스AI, 지씨씨엘, 한국오므론헬스케어, 한국알콘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6월 8일 병원계 이모저모③]세브란스, 분당차, 일산백, 전북대병원 등 소식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아스트라제네카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위드헬스케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