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전북대병원 진영호 교수, 대한응급의학회 회장 선출
  • 기사등록 2021-10-19 23:12:48
기사수정

전북대학교병원 응급의학과 진영호 교수가 지난 10월 1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제24대 대한응급의학회 총회에서 신임 회장에 선출됐다.
이번 선거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온라인(비대면)으로 진행됐으며, 임기는 1년간이다.
신임 진영호 회장은 앞으로 대한응급의학회 주요 회의를 주관하며 대한응급의학회 국제학술대회의 의장으로 활동하게 된다.

신임 진영호 회장은 “우리 학회가 다른 학회와 비교해 양적으로나 질적으로 성년의 학회로 성장했다”며, “지금까지 응급의학이 성장의 시기였다면 앞으로는 성숙과 내실을 다지는 방향으로 우리의 지향점을 전향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진영호 회장은 전북의대를 졸업하고 마취통증의학과 전문의, 응급의학과 전문의 자격을 취득하였으며 대한응급의학회 고시·수련·교육이사와 부회장을 역임했다.
중독 분야에서 우수발표 논문상과 임상적 특성을 비교한 연구로 우리나라 최초의 연구로 소개돼 응급의료 발전에 기여했으며, 현재 전북응급의료지원센터장을 맡고 있다. 


한편 대한응급의학회는 1989년 창립됐으며 응급의료체계구축을 위해 만들어진 학회이다.
약 2,000명의 전문의와 약 700명의 전공의가 응급의학 전문성을 향상을 위해 노력, 발전하고 있는 학회이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45592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11월 19일 병원계 이모저모①]동탄성심병원, 보라매병원, 원주연세의료원, 한림대성심병원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11월 18일 병원계 이모저모④]중앙대, 서울대, 고신대, 한양대병원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간호법안 통과 앞두고 대한간호협회 vs. 대한간호조무사협회 이견 재확인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아스트라제네카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위드헬스케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