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진의료재단, 21년 만에 동두천제생병원 공사 재개…동두천 시민들 기대감 - “대진대학교 의대 유치, 동두천제생병원 대학병원 성장” 추진
  • 기사등록 2020-11-14 02:02:35
기사수정

의료법인 대진의료재단(이사장 김재목)이 13일 동두천제생병원 개원을 위해 공사를 시작한다고 밝혀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동두천제생병원은 지난 1994년 공사를 시작했으며, 약 1,500병상으로 경기 북부 최대의 양한방 종합병원으로 운영될 예정이었다.
동두천제생병원은 1995년 1월 공사를 시작한 이후 1999년 8월 골조·외벽 공사 및 내부시설 공사 30%만 마치고 공사가 중단됐다. 대진의료재단은 병원 건립 사업비 4,200억 원을 종단 기금에서 충당할 예정이다.

김재목 이사장은 축사에서 “대진의료재단은 1992년 의료법인을 설립, 1998년 분당제생병원을 개원하여 운영하고 있다”며, “종단은 그동안의 갈등을 종식하고, 화합의 길로 가고 있으며 일치단결된 힘으로 동두천제생병원 개원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약속했다.
또 “동두천제생병원의 재착공을 계기로 대진대학교에 의대를 유치해, 동두천제생병원을 대학병원으로 키우겠다”고 덧붙였다.
백승연 재단사무국장은 “재 착공식 전에 병원 전체 구조물에 대한 정밀안전진단를 실시했다”며, “결과가 양호한 상태이며, 처음 설계 때와 달라진 의료환경 변화와 건축법 등을 고려하여 세심하고 안전하게 진행할 것이며, 준공 시기를 예단할 수는 없지만 최대한 빨리 개원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동두천시도 병원 개원이 지역에서 매우 중요한 현안인 만큼 차질없이 빨리 개원할 수 있도록 TF팀을 구성해 행정적인 절차에 최선을 다해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이번 동두천 제생병원 건립공사 재개로 일자리가 창출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13일 진행된 동두천제생병원 재 착공식에는 대순진리회 임원을 비롯한 최용덕 동두천시장, 도의원, 시의원, 사회단체장, 병원 관계자 등 약 200명이 참석했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868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연세 송도세브란스병원 첫 삽…800병상 규모, 2026년 개원 예정
  •  기사 이미지 의협 회관신축기금 모금액 30억원 돌파…2월에도 기금 줄이어
  •  기사 이미지 슈퍼맨, 농부, 드라마 주인공으로 변신한 병원장의 신박한 코로나 브리핑 ‘눈길’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아스트라제네카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위드헬스케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