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전협 주관 헌혈 릴레이 캠페인에 의협도 가세…“적극적인 응원과 동참” - 의사 단체행동의 근본취지는 “생명 사랑”
  • 기사등록 2020-08-13 00:47:12
기사수정

헌혈이라는 젊은의사들의 ‘부드럽고 강한’ 투쟁 방식이 의료계는 물론 국민들에게 새로운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가 대한전공의협의회 주도로 진행되고 있는 ‘헌혈 릴레이 캠페인’을 적극 응원하고 나섰다.

이번 헌혈 릴레이 캠페인은 코로나19로 혈액 수급이 어려운 상황을 함께 개선해 나가기 위해 기획된 것으로 지난 7일 젊은의사 단체행동과 함께 시작됐으며, 전국의사 총파업이 예정된 14일까지 이어진다.
헌혈 릴레이는 전국의사 총파업 당일 헌혈증을 가지고 오거나, 여의도 집회장 무대 뒤에 마련된 헌혈 버스에서 헌혈함으로써 동참할 수 있다. 집회 외 장소에서 헌혈하길 원할 경우, (링크)를 통해 가까운 헌혈 장소를 확인할 수 있다.
또 헌혈증을 기부하길 원하는 회원은 집회장에 마련된 헌혈행사 부스에 오면, 의협에서 제작한 오죽이 뱃지와 스티커를 제공할 예정이며, 대한전공의협의회에 최종 전달‧취합되어 ‘백혈병어린이 재단 및 각 대학병원’으로 기증될 예정이다.

이번 헌혈 릴레이 캠페인과 관련해 의협은 “왜곡된 4대악 의료정책을 향한 젊은 의사들의 목소리가 의료 현장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불러올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젊은의사 단체행동 결과에 대한 피드백 설문조사에서, 전공의들이 당일 가장 좋았던 프로그램으로 헌혈 릴레이를 꼽았다고 알고 있다”며, “7일 하루 헌혈증만 1,240건이 넘었다는 소식을 듣고, 젊은의사들의 뜨거운 투쟁 의지를 다시금 느꼈다. 의협은 대한전공의협의회의 이 캠페인을 적극 응원하고자 한다. 젊은의사는 물론 선배 의사들의 많은 헌혈 참여를 부탁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708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의협, 정기대의원 총회 4대 결의문 채택…최대집 회장, 임기 중 주력 추진 사안 제시
  •  기사 이미지 한국아스트라제네카 ‘희망 튜브’ 행사 개최…웹툰 그리기 등 다양한 문화활동 진행
  •  기사 이미지 서울대병원, 국내 최초‘어린이 완화의료센터’건립…‘휴식과 회복’기회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아스트라제네카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위드헬스케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