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서울·부산·광주 등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13곳 선정결과 발표…20년 2차 공모도 추진 - 청년 창업가·지역전략 종사자 등 대상 1,918호 공급
  • 기사등록 2020-08-03 00:41:12
기사수정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가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지자체 공모를 통해 전국 13곳 1,918호를 최종 선정했다.
창업지원주택으로 중랑신내(114호), 광명소하(140호), 광양성황도이(150호) 등 총 5곳 679호가 선정됐다.
지역전략산업 지원주택은 부산사상(200호), 광주남구(40호), 충북음성(300호), 전북김제(100호) 등 총 7곳 1,139호가 선정됐으며, 중기근로자 전용주택은 대전대덕2(100호) 1곳이 선정됐다.


◆창업지원주택 : 5곳 679호
창업지원주택은 주거와 창업공간 확보로 어려움을 겪는 청년 창업가 등에게 주거공간과 업무공간 등을 함께 제공하는 지원주택이다.
이번에 선정된 중랑신내(114호)는 지식산업센터와 연접하고 인근에 패션고도화단지, 컴팩트시티 등이 들어설 예정으로 창업인프라가 우수한 곳이다.
광양상황도이(150호)는 광양국가산단 및 다수의 벤처기업 등이 주변에 위치했으며 예비창업자를 위한 창업패키지 지원사업 등 창업여건이 뛰어나다.
또 신촌역(경의중앙선)에서 50m 거리에 위치한 신촌주민센터(125호)와 세마역(1호선)과 3분 거리의 오산세교(150호)는 편리한 교통여건으로 인기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역전략산업 지원주택 : 7곳 1,139호 
지역전략산업 지원주택은 지역별로 특화된 전략산업 육성을 위하여 해당산업 종사자의 주거안정을 위해 공급하는 지원주택이다.
이번에 선정된 도봉창동(99호)은 서울아레나(공연장) 등 음악 산업과 연계할 예정이며, 광주사직(40호)은 영상·음악 등과 연계하여 주거와 함께 스튜디오 등 업무공간이 제공되어 수요가 많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 부산사상(200호), 인천동구(200호), 대전산단1(200호)은 노후된 공업·산단 지역의 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지원주택을 공급하여 지구내 활력을 불어 넣겠다는 계획이다.


◆중소기업근로자 전용주택 : 1곳 100호 
중소기업 근로자 등의 주거안정을 위한 중기근로자 전용주택으로 선정된 대전산단2(100호)는 산단내 근로자들의 주거비 부담을 완화하여 안정적인 일자리 정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자자체에서 창업센터, 산단·공업지역 활성화, 지역전략산업 육성을 위해 일자리 지원주택을 함께 추진할 경우, 우수인재에게 주거기반을 마련해주고 해당 산업의 조기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국토교통부 김정희 주거복지정책관은 “일자리를 찾는 청년 등의 주거문제 해결을 위해 지원주택 공급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지자체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지자체 및 공공주택사업자를 대상으로 ‘20년 2차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공모’(‘20.7월∼10월말)도 실시할 예정이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6911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슬기로운 의사 김준완(배우 정경호) 중앙대병원과 코로나 극복 캠페인
  •  기사 이미지 병원들 협약체결 통해 역량 강화 추진
  •  기사 이미지 KBS 오수진 기상캐스터, 한국장기조직기증원 홍보대사 임명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대한간학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