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요리전문가 평가단 선정 쌀 품종…초밥용 ‘예찬’, 돌솥밥용 ‘영호진미’ - 국내 4개 품종, 일본 2개 품종 대상
  • 기사등록 2020-02-23 09:00:02
기사수정

농촌진흥청이 요리별로 가장 맛있는 밥맛을 내는 쌀 품종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초밥용은 ‘예찬’, 돌솥밥용은 ‘영호진미’ 가 가장 적합한 품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유명 요리사 강레오씨와 요리 전문가 등 12명의 평가단은 최근 두 차례 서울 소재 식당에서 초밥, 돌솥밥용 쌀 적합품종 선호도 평가를 진행했다.
밥맛이 좋다고 평가되는 국내 4개 품종(예찬, 영호진미, 삼광, 신동진)과 일본 2개 품종(추청, 고시히카리)을 대상으로 ▲밥 모양(색깔 및 윤기) ▲밥 냄새 ▲찰기 ▲질감 ▲밥맛 등 5개 항목을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그 결과 초밥용은 일본 ‘고시히카리’를 제치고 우리 쌀 ‘예찬’이 가장 높은 점수를 얻었다. ‘예찬’은 초밥을 만들 때 밥알에 탄력이 있으면서 밥알 크기가 적당했다. 찰기도 적당해 밥알이 쉽게 허물어지지 않으면서, 생선회와 어우러지는 맛이 가장 좋았다고 평가됐다.
돌솥밥용은 우리 쌀 ‘영호진미’가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영호진미’는 밥을 했을 때 윤기가 많고, 밥알이 제 모양을 유지했다. 밥 고유의 구수한 향과 단맛도 우수했다. 또 밥이 식어도 찰지고 부드러운 질감이 유지되는 것으로 평가됐다.

농촌진흥청 작물육종과 이점호 과장은 “이번 평가는 밥쌀용으로 개발된 품종의 소비를 확대하고 요리별  전용 품종 개발을 위해 마련됐다”며, “밥 요리별로 적합한 쌀 품종을 분류하고, 소비용도별 쌀 품종을 추천해 소비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또 “앞으로 볶음밥, 비빔밥, 도시락, 김밥 등 요리별 적합한 쌀 품종을 분류하고 소비자들에게 알려 밥의 소비트렌드 변화에 적극 대응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4140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3월 14일~15일 주말동안 마스크 공적판매 1,036.7만개 공급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 CT 분석 소프트웨어 ‘MEDIP COVID19’ 개발, 전 세계 무료 배포 ‘눈길’
  •  기사 이미지 ㈜ 배정철 어도 배정철 대표, 서울대병원 함춘후원회 또 기부…총 18억 1,500만 원
한국화이자제약
위드헬스케어
한국MSD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