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찰청, 인터넷 개인방송 불법행위 집중단속 결과…91명 검거, 4명 구속 - 사이버도박, 성범죄 등 불법행위 및 별풍선깡 등 신종범죄 확인
  • 기사등록 2020-02-15 09:00:03
기사수정

최근 인터넷 개인방송이 활성화되는 가운데 다양한 신종범죄가 발생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청이 지난 2019년 9월 2일부터 12월 10일까지 인터넷 개인방송에서의 불법행위에 대해 집중단속을 한 결과 총 91명을 검거(총 16건 단속)하고 4명을 구속했다. 


범죄유형별로는 사이버도박이 49명(54%)으로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했으며, 별풍선깡(OO TV 별풍선을 사고파는 행위) 등 신종 사이버범죄가 30명(33%), 성폭력 6명(7%), 교통범죄 5명(5%), 폭력행위·동물학대 1명(1%)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집중단속에서는 방송 중 도박사이트를 홍보하거나 시청자로부터 돈을 받아 대리도박을 하는 등 인터넷 개인방송을 이용한 새로운 유형의 사이버도박범죄도 확인됐다.
또 BJ가 방송 출연을 미끼로 출연자를 성폭행하거나, 방송하면서 불법 촬영을 하는 등 인터넷 개인방송이 성범죄의 수단이 되는 사례도 있었다.


특히 ‘별풍선깡’ 등 인터넷 개인방송 플랫폼을 이용한 조직적인 신종범죄가 이루어지고 있음을 인지해 기존 판례(게임 아이템 매입에 대한 판례)를 법리검토 한 뒤 BJ 및 브로커 조직을 검거, 개인방송 관련 신종 사이버범죄에 관한 단속사례도 확보했다는 설명이다.
이번 단속은 그 범위가 인터넷 개인방송으로 한정적인 만큼 단속 건수가 많지는 않았지만 사회적으로 영향력이 큰 BJ들의 불법행위(사이버도박, 성폭력 등)를 단속하고, 별풍선깡 등 개인방송 플랫폼을 이용하는 범죄조직을 검거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었다는 설명이다.
이에 따라 경찰은 앞으로 ▲상시 단속체제로 전환해 단속 기간 종료 후에도 신종 사이버범죄 등은 지방청 사이버수사대를 중심으로 단속 활동을 지속하고, ▲집중단속 결과를 토대로 유관기관 등과 간담회를 실시하는 등 단속 및 예방활동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경찰청 관계자는 “최근 인터넷 개인방송의 인기가 높아지는 가운데, 이와 관련된 불법행위도 증가하고 있다. 개인방송 중 저질러지는 불법행위, 개인방송 플랫폼을 이용한 신종범죄는 그 파급력이 큰 만큼 국민의 적극적인 신고와 제보를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4125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의료계 ‘마스크, 손소독제 등 부족’…기증 이어져
  •  기사 이미지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제공기관 전국 534개 기관, 약 4만 9천병상…이용환자 40% 이상 증가
  •  기사 이미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예방 ‘KF80, KF94, KF99’ 등급 마스크 사용 바람직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대한간학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