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의협 총선기획단 이필수 단장,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 면담…보건의료정책 제안 - 자유한국당, 정의당이어 3번째 전달
  • 기사등록 2019-11-29 01:50:31
기사수정


대한의사협회 총선기획단(단장 이필수 전라남도의사회장)이 지난 27일 민주평화당 정동영(전북 전주시병 국회의원)대표를 만나 ‘국민건강권 확보를 위한 12가지 보건의료정책’이 담긴 정책제안서를 전달했다. 

의협 총선기획단은 지난 1일 자유한국당, 20일 정의당을 각각 방문해 제안서를 전달한 데 이어, 27일 민주평화당 면담을 통해 보건의료정책을 제안했다.

이필수 단장은 정동영 대표를 만난 자리에서 “의협 총선기획단에서 마련한 보건의료정책 제안서에 의사회원은 물론 국민들도 알아둬야 하는 의료 현안과 문제점, 개선방안 등을 담았다”며, “현행 건정심의 불합리한 구조를 개선하는 문제와 의료인 폭행문제, 적정수가 책정 등이 시급하다. 안정적이고 안전한 의료환경 조성을 위한 과제들인 만큼 국회에서 눈여겨 보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는 “의협의 정책제안에 상당 부분 공감하며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며, “의료계가 선거제도 개혁을 위해서도 관심 가져달라. 의료를 비롯해 각 전문가 직능단체들의 목소리가 제대로 반영될 수 있도록 정치에 참여하고 국회에 진출할 수 있어야 한다. 의사단체가 환자 치료를 넘어 세상을 고치는 단체, 국민과 공감하며 의료 발전을 위해 일하는 단체가 되길 바란다”고 답했다.

이날 면담 자리에 함께한 이상운 의협 부회장은 “의협의 정책제안사항들은 모두 국민건강을 최우선으로 한 것이다. 의협이 올바른 정치적 목소리를 내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무열 총선기획단 대변인은 “총선기획단이 전국적으로 조직화돼가고 있다. 의사들의 정치 참여를 열심히 독려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의협 총선기획단이 제안한 국민건강권 확보를 위한 12가지 보건의료정책에는 ▲실효성 있는 의료전달체계 정립을 위한 구체적 방안 마련 ▲지속가능성 확보를 위한 건강보험체계 개선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정책 및 건강보험종합계획 전면 재검토 ▲보건의료정책 의사결정과정 관련 위원회 개선 ▲안전한 환자 진료를 위해 전공의 수련에 대한 국가 지원 및 의사인력계획 전담 전문기구 설치 ▲의사면허관리기구 설립 및 자율징계권 확보 ▲의료기관 내 무면허 의료행위 근절 ▲의료기관 내 폭력 근절을 위한 대책 마련 ▲진료환경 보호법 제정 ▲한의사의 불법 의료행위 근절 ▲원격의료 규제자유특구 사업 중단 및 대면진료 보완 수단 지원 강화 ▲국민 조제선택제도 시행 등 올바른 보건의료제도를 확립하고 국민건강권 확보를 위한 방향 등이 담게 있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329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한의협 집행부 추진 모든 업무 종착점 ‘의료 일원화’…한의협 2020 신년교례회서
  •  기사 이미지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제공기관 전국 534개 기관, 약 4만 9천병상…이용환자 40% 이상 증가
  •  기사 이미지 협회 및 병원들 2020년 시무식 갖고 힘찬 출발2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간호조무사협회202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