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SGLT-2 억제제, 초기 당뇨병 환자 혈관 합병증 발생 조기예방 효과 확인 - 건양대병원 임동미·홍주영 교수팀, 대한당뇨병학회 ‘우수 포스터 구연…
  • 기사등록 2019-05-23 08:13:02
기사수정

SGLT-2(나트륨 포도당 공동 수송체 2) 억제제가 초기 당뇨병 환자에서 혈관 합병증이 생기는 것을 조기에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이 약제가 심혈관 질환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는 사실은 이미 입증되어 있었지만 이번에 추가 효과가 확인된 것이다.
건양대병원 내분비내과 임동미·홍주영 교수팀은 최근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대한당뇨병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이같은 연구결과를 발표해 ‘우수 포스터 구연상’을 수상했다.
이번 연구결과로 과거 당뇨병 치료에 많이 사용되던 DPP-4 억제제보다 심혈관 질환 및 초기 혈관 합병증까지 예방할 수 있는 SGLT-2 억제제의 처방이 증가될 것으로 예상된다.


임동미 교수는 “당뇨병 환자가 가장 주의해야 할 사항은 각종 합병증인데 그중에서도 심근경색, 뇌졸중과 같은 혈관 합병증이 발생하면 큰 위험에 빠질 수 있다”며, “이번 연구를 통해 각종 혈관 합병증을 예방할 수 있는 사실이 확인되어 환자들의 치료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당뇨병 치료를 위한 SGLT-2 억제제는 신장에 존재하는 단백질인 SGLT-2를 선택적으로 억제해 과다하게 흡수된 포도당을 소변으로 배출시켜 혈당을 조절한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0867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1월 23일 두통의 날]대한두통학회 ‘두통일기’ 앱 리뉴얼 오픈
  •  기사 이미지 대한가정의학회, 온택트 춘계학술대회 개최…약 1천명 참여
  •  기사 이미지 대한이과학회, 4월 3일~4일 춘계학술대회 개최
대한골대사학회
위드헬스케어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