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메트포르민, 테모졸로미드 교모세포종 치료 효과 높여 - 성빈센트병원 양승호 교수·이정은 박사, 대한신경종양학회 최우수 논문상 …
  • 기사등록 2019-03-30 22:28:58
기사수정

메트포르민이 지방산합성효소의 발현을 억제시키는 기전을 통해 테모졸로미드의 교모세포종 치료 효과를 증가시킨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신경외과 양승호 교수와 이정은 박사는 지난 3월 16일 개최된 대한신경종양학회 학술대회에서 ‘고용량 메트포르민과 테모졸로미드 병합요법의 교모세포종 치료 효율 증대 효과(High-Dose Metformin Plus Temozolomide Shows Increased Anti-tumor Effects in Glioblastoma In Vitro and In vivo Compared with Monotherapy)’이라는 주제의 논문발표를 통해 이같은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양 교수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 교모세포종 치료에 메트포르민과 테모졸로미드 병합 요법의 유용성을 확인하고자 했으며, 교모세포종 세포주에서 세포 생존 능력과 유세포 분석기법을 이용해 메트포르민과 테모졸로미드 병합 처치에 의한 증식억제 작용을 조사했다.
또 교모세포종 생쥐모델을 이용해 진행됐으며, 메트포르민과 테모졸로미드의 병합요법군과 각각의 단일 요법군을 비교했다.
그 결과, 병합요법군이 각각의 단일 요법군에 비해 암세포에 대한 독성이 유의하게 높았으며, 생존 기간도 유의하게 연장됐다. 또 병합요법 군의 종양조직에서는 지방산합성효소 발현이 현저하게 감소하는 것을 확인했다.
양승호 교수는 “이번 연구를 기반으로 향후 지방산합성효소의 억제가 교모세포종 치료를 위한 표적으로 활용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고 말했다.
양승호 교수팀은 이번 연구결과 발표를 통해 대한신경종양학회 학술대회에서 최우수 논문상을 수상했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001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40대 이상 남성 10명 중 8명 ‘전립선암 검진 경험 없어’…주된 이유 “증상이 없어서”
  •  기사 이미지 한국임상고혈압학회 ‘알기 쉬운 당뇨병’ 발간
  •  기사 이미지 대한종양외과학회, 12월부터 일반종양외과전문의 시범사업 추진
대한골대사학회
위드헬스케어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