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한여드름학회 영문명칭 변경…제16차 학술대회 개최 - Korean Acne and Rosacea Society로 변경
  • 기사등록 2019-03-27 09:00:02
기사수정

대한여드름학회(회장 이지범, 전남대병원 피부과 교수)가 영문 명칭을 변경,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사용하기로 했다.
학회는 기존 The Korean Society for Acne Research에서 Korean Acne and Rosacea Society(KARS)로 변경했다.
본지(메디컬월드뉴스)와 단독으로 만난 이지범 회장은 “앞으로 더 폭넓게 연구와 교류를 증진하고, 글로벌화를 추진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다”며, “올해중으로 학회 로고도 변경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여드름학회는 지난 23일 서울아산병원 교육연구관 1층 강당에서 약 150명 이상이 참석한 가운데 제16차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학술대회에는 강세원(미국 존스홉킨스의대)교수를 초빙해 ‘Acne microbiome : What have we learned?’라는 주제의 강의와 Baoxi Wang(중국 Peking Union Medical College) 교수의 ‘The pathogenesis of hidradenitis suppurativa’라는 주제의 강의가 진행돼 눈길을 모았다.
또 교육강연을 통해 여드름, 주사의 병태생리, 치료, 동반질환 등의 최신지견을 파악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특히 포커스와 패널토의 시간에는 여드름과 관련해 발생하는 홍반과 색소침착, 여드름 흉터의 기전 및 치료에 대해 그동안 진료를 하면서 궁금해 하는 면을 다뤄 호평을 받았다.


실제 한 참석자는 “여드름과 관련된 다양한 최신지견은 물론 임상 현장에서 궁금해하던 다양한 내용들을 확인할 수 있는 내용으로 많은 도움이 됐다”며, “피부과 회원에게는 매우 유용한 프로그램이었다”고 평가했다.

이지범 회장은 “여드름과 화농성한선염에 관해 더 폭넓은 최신지견을 배우고 연구 및 환자치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구성했다”며, “앞으로도 학술적인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다”고 밝혔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0002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한영상의학회, 대구·경북지역에 성금 전달…전문 학회 중 첫 기부
  •  기사 이미지 [세계 콩팥의 날]성인 9명당 1명 만성콩팥병…콩팥 건강을 지키는 7가지 생활수칙은?
  •  기사 이미지 국내 고혈압관리 최고 수준?…사각지대에 빠진 젊은 층 고혈압 인지율·치료율
대한골대사학회
위드헬스케어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