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휴면계정 정리, 정부와 기업이 함께하는 ‘개인정보 청소하는 날‘ 캠페인 진행 - 9월 10일~10월 31일
  • 기사등록 2018-10-16 08:00:00
기사수정

정부와 기업이 함께 국민들이 회원가입 후 쓰지 않는 휴면계정 탈퇴나 개인정보 정리를 도와준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방송통신위원회, 개인정보보호위원회 등 정부기관과 SK텔레콤, KT, 카카오, 구글코리아 등 민간기업이 함께 불필요한 개인정보 삭제 및 휴면계정을 정리하는 ‘개인정보 청소하는 날’ 캠페인(9.10. ~ 10.31.)을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그동안 기업에서는 고객 확보 및 홍보 마케팅 차원의 인센티브(할인, 포인트 적립 등) 제공을 이유로 각종 회원가입을 유도해 왔고, 국민들도 온·오프라인을 통해 각종 물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하는 경우 회원가입을 당연시 하여 온 측면이 있었다.

그러나 각종 회원가입 과정에서 수집된 개인정보가 안전하게 관리되지 않아 유출되는 사례가 빈발하고 있고, 국민들도 이제는 사용하지 않는 휴면계정을 삭제하려 해도 정확한 가입 여부나 ID, 비밀번호 등을 기억하지 못해 많은 어려움이 있었던 것이 사실이다.


이에 정부는 이번 ‘개인정보 청소하는 날‘ 캠페인(9.10.~10.31.) 실시를 통해 민간기업 스스로 불필요한 개인정보를 자율적으로 정비할 수 있도록 촉구하고, 국민들이 자신의 회원가입 내역 조회 및 탈퇴 신청을 보다 쉽고 편리하게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캠페인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우선 기업들은 불필요한 개인정보가 삭제되지 않고 남아있거나, 유출 예방을 위한 안전조치가 충분한지 여부 등을 스스로 점검하고 필요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조치를 자율적으로 시행한다. 이를 위해 정부는 여러 기업 등과 개인정보 보호 활동을 위한 협약을 체결(10월 중)하고 향후에도 지속적 참여를 촉구할 예정이다.


또 국민들도 행정안전부가 운영하는 ‘e프라이버시 클린서비스’를 통해 그동안 본인이 가입한 회원가입 내역을 쉽게 조회할 수 있고 회원탈퇴를 요청할 경우 접수 및 처리 등을 지원 받을 수 있다.

아울러, 개인정보 보호에 관한 인식제고를 위해 국민들이 쉽고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하며 참가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기프티콘 등 소정의 경품이 제공된다.


행정안전부 김부겸 장관은 “데이터가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는 기업이 고객의 개인정보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국민들도 자신의 개인정보를 더욱 소중하게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정부와 기업, 그리고 국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개인정보 보호에 관한 사회적 신뢰가 형성되고, 이를 기반으로 개인정보 보호와 활용이 조화롭게 발전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2753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부산대, 전남대, 전북대, 충남대병원 등 4개 병원 10일부터 간접고용 노동자들 무기한 파업
  •  기사 이미지 병원과 지역 단체들과 업무협약 통해 건강증진 향상 추진
  •  기사 이미지 기부로 따스해지는 겨울1…유치원 학부모부터 방탄소년단 진 갤러리까지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대한간학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